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홈 > 연예 > 연예
연예
연예

'변신', 개봉주 박스오피스 1위…여름 흥행 파란 일으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요시사신문 작성일19-08-26 11:11 조회9회 댓글0건

본문


영화 ‘변신’(김홍선 감독)이 개봉주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영진위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변신’이 개봉주 관객수 75만 5089명(누적 관객수 76만 9692명)을 동원해 극장가를 강타,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주말 극장을 찾는 관객들이 공포 영화를 덜 선택할 거라는 세간의 예상을 완전히 깨고 막강한 경쟁작들과의 격차를 벌렸다.

이로써 ‘변신’은 개봉 이후 5일 동안 경쟁작에 1위 자리를 내주지 않고 5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5일 연속 좌석 판매율 1위를 기록했다. 좌석 점유율이 열세인 점을 고려하면 괄목할 기록이다. 또한 ‘변신’은 지난 201 8년 3월 ‘곤지암’ 이후 처음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한 한국 공포 영화가 됐다. 현재까지의 추이대로라면 ‘변신’은 금주 내 100만 돌파가 확실시된다. 이 기록 역시 ‘곤지암’ 이후 약 1년 5개월 만에 첫 기록이다.

한편 ‘변신’은 개봉 이후 일궈낸 박스오피스 성과 만큼 뜨거운 온라인 반응을 얻고 있다. 각종 패러디까지 양산될 정도로 가족 공포 명장면도 회자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강구(성동일 분)가 망치를 들고 공격하는 장면, 현주(장영남 분)가 아침 밥상에 계란말이를 먹는 장면 등은 SNS 패러디 열풍을 일으키는 중이다.

‘변신’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며 벌어지는 기이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로 지난 21일 개봉해 현재 상영 중이다.  

  •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