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홈 > 건강 > 건강
건강
건강

"노년기, 단백질 많이 먹어야 비만에서 자유롭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월요시사신문 작성일18-06-07 16:13 조회136회 댓글0건

본문


7일 대학교 서울백병원 가정의학과 박현아 교수팀은 노인들이 단백질을 충분히 섭취할수록 비만 지표인 허리둘레와 체질량지수(BMI)가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2013년, 2014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60세 이상 2천549명(남 1천127명, 여 1천422명)을 대상으로 단백질 섭취량에 따라 4개 그룹으로 나눠 허리둘레와 BMI를 측정했다.

이 결과 남성의 그룹별 하루 단백질 섭취량은 가장 적은 그룹이 36.3g, 가장 많은 그룹이 107.3g으로 조사됐다.

여성은 같은 조건에서 각각 26.8g, 84.4g을 섭취했다.

남녀 모두 최소 섭취그룹과 최대 섭취그룹 간에 무려 3배가량의 차이를 보인 셈이다.

BMI와 허리둘레는 하루 단백질 총섭취량이 증가할수록 감소하는 추세를 보였다.

남성의 경우 최소 단백질 섭취그룹에서 BMI(㎏/㎡)가 24.2였지만 최대 단백질 섭취그룹은 22.2로 낮았다.

허리둘레는 최소 단백질 섭취그룹(87.3㎝)보다 최대 단백질 섭취그룹(81.5㎝)이 5.8㎝ 적었다.

여성도 같은 비교 조건에서 BMI가 각각 25.5, 23.3으로 남성과 비슷한 차이를 보였으며, 허리둘레는 5.7㎝가 줄어드는 상관성이 관찰됐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뉴트리언츠'(Nutrients) 최신호에 실렸다. 

  • 글이 없습니다.